하반기 인천 시의회 의장 및 원 구성, 도덕성, 청렴성 우선돼야! > 정치

본문 바로가기
    • 비 60%
    • 26.0'C
    • 2024.07.23 (화)
  • 로그인
사이트 내 전체검색

정치

하반기 인천 시의회 의장 및 원 구성, 도덕성, 청렴성 우선돼야!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작성일 24-06-21 09:07

본문

NE_2024_DMHEKE35828.jpg

제9대 인천시의회 후반기 원 구성을 위한 선거 일정은 의장, 부의장은 24일~26일 18:00까지와 각 상임위원장 등록 기간이 공고됐다. 시의회는 인천시를 견제하고 민의 대표해 인천시 17조 예산, 결산을 책임지는 중요한 대의기관이다.

이에 하반기 시의회를 이끌어 나갈 아주 중요한 원 구성에 의장과 부의장, 각 상임위원장은 도덕성과 청렴성을 우선으로 선출해야 한다고 시민단체가 보도자료를 발표했다.

인천 행·의정 감시 네트워크는 보도자료를 통해 제9대 인천시의회 후반기 원 구성 및 의장 선출과 관련해 거명되는 A 시의원은 의회내 방화미수·선거법 위반·노인폄하·도박 의혹 등 여러 가지 이유로 의장 출마 자격 없다, 심지어 포기를 촉구하는 언론 보도가 있다면서, 이와 같은 언론 보도가 사실이다면 즉각 의장 후보 등록하면 안 된다고 발표했다.

시민단체는 의장은 가정으로 말하자면 살림을 챙기는 어머니역 할인데, 도덕성에 흠결이 있는 의원이 의장이 될 수 있느냐는 의문을 제기하면서 언론 보도가 사실이면 즉각 시민들에게 사과하고 의장 후보 불출마선언을 재차 촉구했다.

또한, 의장 선출 등은 시의원들 고유 권한이지만 이번 제9대 인천시의회 후반기 원 구성 및 의장 선출은 공개 검증을 통해 시민들에게 알려 민의가 반영돼야 한다고 발표했다.

여기에 전반기 원 구성 때 국민의 힘은 상임위원장을 지낸 의원은 후반기 의장을 하지 않기로 했는데 운영위원장과 산업경제위원장을 지낸 한민수·정해권 의원이 출마해 사실상 합의가 깨져, 의총이 파행을 겪는 상황이 발생 돼 9기 하반기 원 구성은 점입가경으로 치달고 있다고, 비난했다.

인천 행·의정 감시 네트워크는 “인천시의회는 시민의 대표로서 시민의 눈높이에 맞는 의정활동을 펼치기 위해선 더욱 엄정한 기준으로 자정 노력이 필요하다”면서 “인천시가 한 단계 성숙하고 발전할 수 있도록 시의회가 솔선수범”해야 한다고 강조했다.



회사소개 | 개인정보처리방침 | 서비스이용약관 | 청소년보호정책 | 모바일버전
 
서울특별시 종로구 김상옥로 17 (대호빌딩) 205호(연지동) 대표전화 : 02)766-1301 팩스 : 02)765-8114
청소년보호책임자 : 신유철 법인명 : 한국방송뉴스통신사 주식회사
제호 : 한방통신사 발행인 : 신유철 편집인 : 신유철
등록번호 : 서울,아04122 등록일 : 2016-07-26
KBNSnews 모든 콘텐츠(영상,기사, 사진)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, 무단 전재와 복사, 배포 등을 금합니다.


COpyright © 2016 KBNSNEWS. ALL rights reserved.